광고배너

통계 위젯 (화이트)

00
5
892


창 - 윤동주 be inspired





쉬는 시간마다

나는 창녘으로 갑니다.


 ---창은 산 가르침.


이글이글 불을 피워주소

이방에 찬 것이 서립니다.


단풍잎 하나

맴도나 보니

아마도 자그만한 선풍이 인 게외다.


그래도 싸느란 유리창에

햇살이 쨍쨍한 무렵

상학종이 울어만 싶습니다.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