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배너

통계 위젯 (화이트)

00
5
892


오후의 구장 - 윤동주 be inspired




오후의 구장


늦은 봄 기다리던 토요일 날.
오후 세시 반의 경성행 열차는
석탄연기를 자욱이 품기고
소리치고 지나가고
            
한몸을 끄을기에 강하던
공(뽈))
한 모금의 물이
불붙는 목을 축이기에
넉넉하다.
젊은 가슴의 피순환이 잦고
두 철각이 늘어진다.
            
검은 기차 연기와 함께
푸른 산이
아지랑 저 쪽으로
까라앉는다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